"다음 칸이 있습니다." "희망"이 있습니다.

이후승목사, 2014-08-18 07:00:59

조회 수
2093
추천 수
0

다음 칸이 있습니다.” ‘희망이 있습니다.

 

이래 글은 사랑밭새벽편지에서 인용했습니다. 아름다운 이야기가 있습니다. 짧은 글이지만, 감동적이고, 번뜩이는 지혜를 주기도합니다.

 

** 한 아저씨가 큰 가방을 들고 지하철에 올라탔다.

이 아저씨는 가방을 바닥에 놓고는 두 손으로 손잡이를 잡은 채 헛기침을 몇 번 한 뒤 일장 연설을 시작했다.

 

", 여러분 안녕하십니까? 제가 여러분 앞에 나선 이유는 가시는 걸음에 좋은 물건 하나 소개시켜 드리고자 해서입니다. 물건을 보여드리겠습니다.

자 플라스틱 머리에 솔이 달려 있습니다. 대체 이것이 무엇이겠습니까? , 칫솔입니다.

 

이걸 왜 가지고 나왔겠습니까? 물론 팔려고 나왔습니다.

한 개에 200원씩. 다섯 개 묶여 있습니다. 얼마이겠습니까? 1,000원입니다.

 

뒷면 돌려 보겠습니다. 영어가 적혀 있습니다. 메이드 인 코리아. 이게 무슨 뜻이겠습니까? 수출했다는 겁니다. 수출이 잘 됐겠습니까? 폭삭 망했습니다. 그래서 들고 나왔습니다. 그럼 여러분에게 한 묶음씩 돌려 보겠습니다."

그리고는 아저씨는 승객들에게 칫솔을 한 묶음씩 돌렸다.

그때까지 사람들은 웃지도 않았다. 다 돌린 후 아저씨는

 

"자 여러분 여기서 제가 몇 묶음이나 팔 수 있겠습니까? 여러분도 궁금하십니까? 저는 더 궁금합니다. 잠시 후에 결과를 알려 드리겠습니다."

 

돌린 칫솔을 회수한 후 아저씨가 말을 이었다.

 

", 여러분 칫솔 네 묶음 팔았습니다. 총 매상이 얼마이겠습니까? , 칫솔 5개짜리 네 묶음 팔아 겨우 4,000원입니다.

제가 실망했겠습니까? 안 했겠습니까? 물론 실망했습니다. 그렇다고 제가 여기에서 포기하겠습니까? , 절대로 포기하지 않습니다.

 

저는 다음 칸으로 갑니다".

 

그리고는 아저씨는 가방을 들고, 유유히 다음 칸으로 건너갔습니다.

남아 있는 사람들 거의 뒤집어졌습니다. 웃다가 생각해보니 그 아저씨는 웃음만 준 것이 아니었습니다.

 

그래요 다음 칸이 있습니다. 그 아저씨가 우리에게 보여준 더 중요한 것은 희망, 바로 희망 이었습니다.

그 아저씨처럼 우리에게도 누구에게나 다음 칸이 있으니까요

 

실망은 할지언정 결코 포기하지 마십시오!  

하나님의 약속은  끝내 포기하지 않는 사람에게 이루어집니다.

 

옥스퍼드대학 졸업식 연설에서 윈스턴 처칠이 한 말입니다.

"Never, never, never give up!"

 

이사야 41:10  “두려워하지 말라 내가 너와 함께 함이라 놀라지 말라 나는 네 하나님이 됨이라 내가 너를 굳세게 하리라 참으로 너를 도와 주리라 참으로 나의 의로운 오른손으로 너를 붙들리라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           2014. 8. 25 담임목사 이후승

0 댓글

Board Menu

목록

Page 1 / 2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31

속회가정교회(5) -주일,오후예배참석및 속회헌금(선교비로) 통계-

  • file
이후승목사 2019-07-29 164
30

속회가정교회(4) -1년을 보내며 설문조사 내용 -

  • file
이후승목사 2019-07-29 174
29

속회가정교회(3) - 세 축으로 이루어집니다.-

이후승목사 2019-07-29 178
28

속회 가정교회(2)- 속회 가정교회의 의미-

이후승목사 2019-07-29 164
27

속회가정교회(1)를 시작하며-속회가정교회의미

이후승목사 2019-07-29 161
26

“만약 당신의 인생을 다시 한번 살 수 있다면 어떻게 사시겠습니까?”

이후승목사 2019-02-01 451
25

지금은 하나님만을 바라보아야 할 때입니다

이후승목사 2019-02-01 212
24

제대로 알고, 믿고있습니까?

이후승목사 2019-01-30 275
23

진정한 행복은 무엇입니까?

이후승목사 2019-01-02 256
22

믿음과 삶이 같이가야 됩니다.

이후승목사 2019-01-02 459
21

말씀의지하며 욕심을 내려 놓고--여유롭게 살자

이후승목사 2018-05-31 368
20

20년은 살아봐야 합니다. 안되면 4,50년은 살아햡니다.

이후승목사 2018-05-18 403
19

그저 감사합니다. 그저 감사합니다.

이후승목사 2018-02-28 666
18

그려러니하면 살자

이후승목사 2018-02-28 992
17

조급해하지 말자

이후승목사 2018-02-14 771
16

믿음대로 축복하시는 하나님

이후승목사 2018-02-14 631
15

신앙생활이 편하십니까?

이후승목사 2015-11-07 1680
14

다시 생각하는 목회

이후승목사 2015-10-16 1501
13

2014년 남성을 위한 특별집회제안

  • file
이후승목사 2014-09-03 1651
12

"다음 칸이 있습니다." "희망"이 있습니다.

이후승목사 2014-08-18 2093

Board Links

Page Navigation