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만약 당신의 인생을 다시 한번 살 수 있다면 어떻게 사시겠습니까?”

이후승목사, 2019-02-01 07:10:55

조회 수
450
추천 수
0

*미국의 한 사회학자가 만 95세 이상 된, 고령자 50명을 대상으로 이런 설문조사를 한 적이 있습니다. “만약 당신의 인생을 다시 한번 살 수 있다면 어떻게 사시겠습니까?아흔다섯 살이 넘었다면, 시간적으로 인생을 충분히 살았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.

그런데 이분들의 입에서 다음과 같은 세 가지 공통적인 답이 나왔습니다.

첫째가 더 많은 모험’(risk more), 둘째는 더 많은 성찰’(reflect more), 그리고 마지막으로 더 많은 감사’(thank more)입니다.

 

첫째 더 많은 모험’, 그러니까 다시 한번 인생을 산다면 좀 더 과감하게 도전하며 살겠다는 말이 무슨 뜻일까요? 심리학자들이 한 가지 재미있는 사실을 발견했습니다. 우리 인간은 살면서 실수한 일들에서는 잠시아픔을 느끼지만 아예 실행에 옮기지도 못한 일에서는 평생후회를 한다는 사실입니다.

미국의 소설가 마크 트웨인은 이런 말을 했습니다. “20년 후 당신은 실패한 일보다도 시도조차 하지 못한 일 때문에 더욱 크게 후회할 것이다.”

 

둘째로 더 많은 성찰’, 그러니까 다시 한번 인생을 산다면 좀 더 깊이 성찰하며 살겠다는 말이 무슨 뜻일까요? 그것은 우리 삶에서 가장 소중하고 근원적인 것이 무엇인지를 늘 기억하며 살겠다는 것입니다. 현대인들의 삶은 매우 바쁘다. 정신없이 앞으로, 앞으로 내달린다. 그러다 보면 도대체 왜 뛰고 있는지, 그리고 한 번뿐인 이 삶에서 정말 소중한 것이 무엇인지 잠시도 멈춰 서서 생각할 겨를이 없을 때가 많습니다.

 

파스칼은 이렇게 말했습니다. “인간의 모든 불행은 단 한 가지, 고요한 방에 들어앉아 기도할 줄 모른다는 데서 비롯된다.”

 

셋째로 더 많은 감사’, 그러니까 인생을 다시 한번 살 수 있다면 좀 더 감사하며 살겠다는 말이 무슨 뜻일까요? 사도 바울도 범사에 감사하라”(데살로니가전서 5:18)고 말했습니다. 오늘날 현대인들은 화폐가치로 환산될 수 있는 것들에만 감사하는 경향이 있습니다.

 

하지만, 우리가 진심으로 감사해야 할 것은 값으로 따질 수 없는 것들입니다. 너무 귀해서 아예 값을 매길 수 없는 것들을 영어에서는 “price-less”라고 합니다. 즉 아예 가격이 없는 것입니다. 오늘 아침 온 세상을 환히 밝혀준 저 햇빛이 바로 값으로 따질 수 없는 것들’“price-less”한 것입니다. 지금 우리가 여기에 있기까지 모든 것을 베풀어주신 부모님의 헌신적인 사랑이 값으로 따질 수 없는 것들’“price-less”한 것입니다. 그리고 우리에게 생명을 주시고, 그 생명이 생존할 수 있는 물과 바람과 공기를 주시며, 또 영원한 생명의 길에 이르도록 십자가에 달리신 하나님의 사랑이 바로 너무 귀해서 값으로 따질 수 없는 것입니다


 올 한 해는 좀 더 과감하게 도전하고(risk more), 좀 더 깊이 성찰하며(reflect more), 그리고 좀 더 많이 감사하며(thank more) 살았으면 좋겠다. 후회 없는 인생을 살았으면 좋겠습니다.

(국민일보(20190201) 바이블시론 장윤재 이화여대 교수 (교목실장)의 글 요약입니다.

0 댓글

Board Menu

목록

Page 1 / 2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31

속회가정교회(5) -주일,오후예배참석및 속회헌금(선교비로) 통계-

  • file
이후승목사 2019-07-29 164
30

속회가정교회(4) -1년을 보내며 설문조사 내용 -

  • file
이후승목사 2019-07-29 174
29

속회가정교회(3) - 세 축으로 이루어집니다.-

이후승목사 2019-07-29 178
28

속회 가정교회(2)- 속회 가정교회의 의미-

이후승목사 2019-07-29 164
27

속회가정교회(1)를 시작하며-속회가정교회의미

이후승목사 2019-07-29 161
26

“만약 당신의 인생을 다시 한번 살 수 있다면 어떻게 사시겠습니까?”

이후승목사 2019-02-01 450
25

지금은 하나님만을 바라보아야 할 때입니다

이후승목사 2019-02-01 211
24

제대로 알고, 믿고있습니까?

이후승목사 2019-01-30 275
23

진정한 행복은 무엇입니까?

이후승목사 2019-01-02 256
22

믿음과 삶이 같이가야 됩니다.

이후승목사 2019-01-02 459
21

말씀의지하며 욕심을 내려 놓고--여유롭게 살자

이후승목사 2018-05-31 368
20

20년은 살아봐야 합니다. 안되면 4,50년은 살아햡니다.

이후승목사 2018-05-18 403
19

그저 감사합니다. 그저 감사합니다.

이후승목사 2018-02-28 666
18

그려러니하면 살자

이후승목사 2018-02-28 992
17

조급해하지 말자

이후승목사 2018-02-14 771
16

믿음대로 축복하시는 하나님

이후승목사 2018-02-14 631
15

신앙생활이 편하십니까?

이후승목사 2015-11-07 1680
14

다시 생각하는 목회

이후승목사 2015-10-16 1501
13

2014년 남성을 위한 특별집회제안

  • file
이후승목사 2014-09-03 1651
12

"다음 칸이 있습니다." "희망"이 있습니다.

이후승목사 2014-08-18 2093

Board Links

Page Navigation